증산법종교
▼ 구글로 검색
수정 삭제
채지가-3.달노래

채지가-3.달노래

기타 자료실  화송 화송님의 글모음 쪽지 2015-09-16 23:35 4,789
채지가-3.달노래

달아달아  밝은달아     보름달은  온달이오      섣달이라  초나흗날
이태백이  놀던달아     나흘달은  반달일세      반달보고  절을하세

대월이라  삼 십 일     옥 토 는  만월이오      수종백토  주청림은
소월이라  이십구일     백 토 는  소월이라      세상사람  누가알고

유 시 에  해가지고     동해동천  비친달이      산양산남  비친달은
술 시 에  달이비춰     비친곳에  비치련만      산음산북  몰랐던가

근수누대  선득월이오   흑운속에  숨은달이      개벽천지  열렸도다
향양화목  이위춘이라   별안간에  밝았거든      문명시대  되었던가

완월루에  높이올라     월궁선녀  단장할제      단계지를  꺽어들고
요순건곤  만났던가     광 한 전  열어놓고      예상위에  노래불러

시방세계  통찰할제     금강산은  명산이라      봉봉이도  비쳤으니
십주연화  더욱좋다     일만이천  높은봉에      옥부용을  깍아낸듯

십이제천  금불보살     열 석 자  굳은맹서      고대춘풍  바랐더니
강림하여  내릴적에     우리상제  아니신가      하지하지  우하지라

언제보던  그손인가     대자대비  우리상제      대신문을  열어놓니
수원나그네낯이익네     옥추문을  열어놓고      신명떨음  이때로다

천상공덕  선령신들     나를보고  반기하며      적선일세  적선일세
자손찾아  내려올제     춤을추고  노래할때      만대영화  적선일세

백조일손  그가운데     어떤사람  이러하고      자손줄이  떨어지면
자손줄을  찾아가니     어떤사람  저러하고      선령신도  명망된다

희희낙낙  기뻐할제     뼈도없고  싹도없다      화인적악  되었던가
한모퉁이  통곡이라     영혼인들  있을소냐      너의운수  가소롭다

복연선경  되었으니     자 손 을  잘못두면      자 손 을  잘만두면
이내운수  장할시고     욕급선조  뵌다하고      조상여음  송덕이라

천지인신  대판결은     무섭더라  무섭더라      작대산에  달이떠서
선악분별  분명하다     백포장막  무섭더라      봉나루에  비쳤구나

성 주 사  늙은중이     일월가사  떨쳐입고      방 립 은  조개로다
문안차로  내려올제     총총걸음  바쁘도다      월수궁에  잠겼으니

오일십일  때를맞아     한달이라  여섯번씩      월수정기  갈마하니
열고닫고  개합하니     육 육 은  삼십육을      토기금정  길러내어

후천도수  삼십육은     존주의리  높았으니      채석강에  비쳤으니
중 앙 에  태을이라     노중연의  기상이오      이태백의  풍류로다

소월동산  적벽강은     사가보월  청소림은      추풍월야초명산하니
임술칠월  소동파요     두자미의  사향이라      수식계명  산월명고

달아달아  밝은달아
후천명월  밝은달아

댓글 쓰기
471 / 548 / 1,410 / 1,015,728 관리책임 : 증산법종교 미디어실 jsbeob@gmail.com
www.증산법종교.com / www.jsbeob.com
Copyright © 증산법종교.com All rights reserved.